0스콘 0
장바구니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우리가 몰랐던 몽골

  • H.Press
출판
18.65
MB

소장

18,000스콘

소장

18,000스콘

작품 소개

몽골이 우리나라와 생각보다 지리적으로 가깝게 위치하고 있음에도 우리가 몽골에 대해 많이 모르고 있다는 점을 인식했다면, 이제는 이런 궁금증이 머릿속에 떠오를 것이다. ‘몽골은 국제사회에서 어떤 외교를 하고 있을까?’, ‘몽골은 국가발전에 얼마만큼 관심이 있으며, 어떠한 노력을 하는가?’, ‘중세시대 유라시아에서 대제국을 이룩한 몽골의 문화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가?’ 그리고 ‘왜 우리는 그토록 몽골에 대해 무관심할 수밖에 없었는가?’ 물론 몽골은 같은 동북아 지역에 위치한 일본, 중국, 그리고 러시아와는 달리 강대국이 아니며, 역사적으로도 원 간섭기 이외에는 한국사에 그다지 많이 등장하지는 않는다. 어찌 보면 이러한 이유로 일반인들이 몽골에 크게 관심을 가지기가 어려웠을 것이다.

이 책에서는 우리가 몰랐던 몽골을 세 가지 주요 테마로 나누어 알아볼 것이다. 그것은 바로 현대 몽골의 생존과 발전, 그리고 번영이다. 이 세 가지 테마가 중요한 이유는 몽골이 생존의 방법은 외교에서, 발전의 길은 경제에서, 번영의 꿈은 문화에서 찾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몽골의 생존과 발전, 그리고 번영은 몽골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와도 모두 연결되어 있으며, 현재 몽골이 직면하고 있는 도전과 기회와도 모두 연관되어 있다. 그럼 이제 이들에 대해 하나씩 살펴보면서 우리가 몰랐던 몽골에 대해 알아보자.

 

책 속으로

몽골의 약소국 외교: 몽골은 어떤 외교 전략을 구사하는가?
1945년 2월, 제2차 세계 대전 종반에 열린 얄타(Yalta) 회담에서 소련은 미국, 영국과 함께 몽골의 독립 관련 안건에 대해 논의했다. 그리고 소련과 미국, 영국은 몽골의독립을 인정하지 않는 중국에 몽골의 독립을 인정할 것을 압박하기 시작했다. 마침내1945년 8월 소련은 중국과의 협상을 통해, UN의 후원하에 몽골에서 국민투표를 열어 투표 결과에 따라 몽골의 독립을 결정한다는 조건으로 중국으로부터 몽골의 독립을 인정하도록 하였다. 1945년 몽골에서는 몽골의 독립과 관련된 국민투표가 열렸고, 압도적으로 많은 몽골인들이 몽골의 독립을 지지한다는 투표 결과가 나옴에 따라 1946년 중국 국민당 정부는 몽골의 독립을 승인했다. 이러한 사례는 근대시대에 약소국이었던 몽골이 강대국 간의 논의에 따라 독립을 쟁취할 수 있었던 배경이었다.
그러나 1950년대 이후에도 마오쩌둥(Mao Zedong)과 저우언라이(Zhōu Ēnlái) 등 중국의 지도자들은 몽골을 중국으로 넘겨 내몽골 자치구에 통합될 수 있도록 소련에 지속적으로 요구했다. 또한 중국은 몽골을 소련-중국의 추후 협상 안건의 주요 의제로 설정하기 위해서 몽골의 상태를 독립국이 아닌 불분명한 상태로 남겨두도록 요청했다. 하지만 1968년 몽골-소련 연합군의 대일본 승전 기념일, 소련은 몽골에 대한 중국의 어떠한 공격도 과거 일본의 사례와 같이 다뤄질 것이라고 중국에 경고했다. 이처럼 중국은 계속해서 몽골에 대한 소유권을 주장하며 가능할 때마다 몽골을 복속하고자 시도했고, 몽골은 소련의 지원을 통해 이러한 중국의 시도를 차단할 수 있었다.
몽골에 대한 중국의 영토적 야욕, 경제적 통제, 그리고 대량의 인구 유입에 대한 우려는 현재까지도 몽골의 국내 정치에서 중요한 이슈로 남아 있다. 그러나 몽골의 경제가 동북아 지역으로 통합될 가능성은 중국의 시장과 인프라를 통해야만 달성 가능하다고 볼 수 있다. 이는 몽골이 기존 사회주의 시절과 달리, 체제 전환 이후에는 러시아의경제적 원조가 부재한 상황에서 중국의 투자, 대출 그리고 노동력이 자국의 인프라 개발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해 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여전히 몽골에는 국가안보, 경제안보 등 다양한 분야의 안보적 관점에서 중국에 대한 두려움과 불신이 존재한다. 그러나 이처럼 소련과 중국 사이에서 국가의 안보를 지키고 생존을 도모하기 위한 시도를 한 덕분에, 현대 몽골은 역내 모든 주변국과 우호적인 관계를 수립하고 이에 맞는 정책적 변화를 통하여 유연하고 실리적인 외교적 역량을 발전시켜 나가게 되었다. 특히 약소국의 안보 보장과 지속 가능한 발전의 주요 근간은 적극적인 대외정책과 외교이다. 따라서 몽골 ‘제3의 이웃 정책’의 목표는 국가안보의 확립을 넘어 국가의 번영을 위해 중국과 러시아 이외에도 제3의 이웃 국가와의 정치적, 경제적, 법적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목차

서문 5
들어가며 9

제1장 몽골, 생존의 방법을 외교에서 찾다 11
1. 몽골의 약소국 외교: 몽골은 어떤 외교 전략을 구사하는가? 13
2. 몽골 ‘제3의 이웃 정책’: ‘제3의 이웃 정책’은 무엇인가? 21
3. 국제정치학 이론으로 보는 몽골의 외교: 현실주의? 자유주의? 29
4. 몽골의 지정학적 정체성: 왜 중앙아시아에서 동북아시아로 이동하는가? 36
5. 동북아 안보와 ‘울란바타르 대화(UBD)’: 몽골은 왜 동북아 안보 협력에 참여하는가? 43
6. 근대 몽골의 외교: 소련으로의 ‘한쪽으로 기울기’ 전략 47
7. 현대 몽골의 외교: 외교 무대의 중심축을 동북아로 이동 60
8. 몽골과 한국의 외교 관계: 한반도 안보에서의 전략적 협력국 66
9. 몽골과 북한의 외교 관계: 앞으로도 전통적 우방국으로 남을 수 있을까? 74
10. 몽골과 중국의 외교 관계: 몽골 외교의 최대 난제(難題) 84
11. 몽골과 미국의 외교 관계: 안보적 관점에서 몽골의 가장 중요한 제3의 이웃 국가 94
12. 몽골과 러시아의 외교 관계: 전통적 최대 우방국으로의 부활? 105
13. 몽골과 일본의 외교 관계: 일본과의 관계가 더욱 긴밀해지는 이유는? 117
14. 몽골과 인도, 몽골과 유럽연합(EU)의 외교 관계: 몽골의 또 다른 제3의 이웃 국가 126

제2장 몽골, 발전의 길을 경제에서 찾다 133
1. 몽골제국의 유라시아 경제활동: 몽골제국은 왜 정복 비즈니스를 했나? 135
2. 몽골제국과 유라시아 경제권의 탄생: 글로벌 경제에는 어떤 영향을 끼쳤나? 143
3. 근대 몽골 경제: 몽골 경제는 어떻게 광산업 중심의 구조가 되었나? 147
4. 현대 몽골 경제: 현대 몽골 경제의 특성과 문제점은 무엇인가? 153
5. 지리의 눈으로 몽골 경제 읽기: 몽골의 지경학 정체성은 어디에 있는가? 156
6. 중국-몽골-러시아 경제회랑과 동북아 철도협력: 몽골에 기회인가? 위협인가? 165
7. 고비텍-동북아 슈퍼그리드: 몽골은 왜 동북아 지역으로 전력을 수출하려 하는가? 172
8. 동북아 국가들과의 EPA/FTA 추진: 몽골은 왜 동북아 지역경제 통합에 참여하는가? 182
9. 유라시아 지정학과 몽골 경제: 몽골 경제에서 외교가 중요한 이유는? 190
10. 4차 산업혁명과 몽골 경제: 4차 산업혁명 시대 몽골의 가능성과 현황은? 195

제3장 몽골, 번영의 꿈을 문화에서 찾다 205
1. 몽골의 국가경쟁력: 문화 207
2. 몽골인의 기원과 신앙: 몽골인, 그들은 누구이며 무엇을 믿었나? 213
3. 몽골의 의복 문화와 음식 문화: 유목 생활에서의 경험과 지혜가 어떻게 반영되었나? 219
4. 몽골의 주거 문화와 몽골인의 세계관:
몽골 게르는 어떻게 유목 문화적 세계관을 반영할까? 224
5. 몽골의 놀이 문화와 나담축제: 몽골인들은 어떻게 놀고 즐겼을까? 229
6. 몽골제국 확장의 군사적 원동력: 몽골군은 어떤 군사 전술로 적을 제압했나? 237
7. 몽골인의 정체성: 과거, 현재, 미래 245

저자 정보

  • 장재혁

    • 국적 해당 정보가 없습니다.
    • 출생
    • 학력 한국외국어대학교 몽골어과 졸업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학원 몽골학(정 치·경제) 박사
    • 수상 해당 정보가 없습니다.

업데이트

업데이트 내역이 없습니다.

리뷰

0
(0명)

상품평

아직 상품평이 없습니다.

상품을 구매한 로그인 고객만 상품평을 남길 수 있습니다.